뉴스 > 연예

이태식 “뇌경색 진단, 왼쪽 몸 마비 왔다”

기사입력 2013-06-27 11:31


[MBN스타 송초롱 기자] 개그맨 이태식이 뇌경색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27일 방송된 KBS2 ‘여유만만’에 출연한 이태식은 2005년 뇌경색을 진단받았던 사실을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태식은 “그 때 좌반신이 마비가 됐다”며 “다행히 보험을 두 군데에 들어놔서 혜택을 양쪽에서 다 받았다”고 말했다.
이태식이 뇌경색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사진=여유만만 캡처<br />
이태식이 뇌경색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사진=여유만만 캡처
이태식의 동료는 “이태식이 아파도 잘 말하지 않는 스타일이다. 아픈 모습을 보여주기 싫었는지 일부러 연락을 안 받았다. 완치하고 나서야 우리에게 연락을 하더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날 ‘여유만만’에는 이태식, 이희구, 엄정필이 출연해 보험에 대해 알아봤다.
송초롱 기자 twinkle69@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