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UV, 디지털 싱글 음원 수익금 전액 기부 선언

기사입력 2013-08-16 16:37 l 최종수정 2013-08-16 18:37

UV(유세윤, 뮤지)가 음원 수익금 전액을 기부한다.
16일 디지털 싱글 ‘설마 아닐거야’를 발표한 UV가 음원 수익금 전액을 불우 이웃에게 기부하기로 했다.
‘설마 아닐거야’는 오래된 연인들이 권태기에 들어서며 겪게 되는 에피소드를 다운 템포의 ‘슬로우 잼’으로 표현한 노래다.
소속사 코엔스타즈 관계자는 “UV 멤버들이 오래 전부터 사비를 들여 기획한 음반”이라며 “음반을 준비할 때부터 좋은 일을 하고 싶다는 의견을 밝혀왔다”고 전했다. 구체적인 기부 시점과 방법은 시간을 두고 고민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디지털 싱글에는 원티드의 멤버 하동균이 참여했다. 박진영, 정재형, 유희열, 윤도현, 성훈(브라운 아이드 소울)의 뒤를 잇는 UV만의 화려한 피처링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설마 아닐거야’는 16일 낮 12시부터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happy@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