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로트와일러 전기톱 살해' 50대男 무죄 선고 "세상에 이런 일이…"

기사입력 2013-10-31 22: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로트와일러’ ‘로트와일러 전기톱 살해’

이웃집 개를 전기톱으로 살해한 50대 남성에게 무죄가 선고됐습니다.

지난 30일 수원지법 평택지원 형사3단독 이중표 판사는 자신의 개를 공격한 이웃집 개를 전기톱으로 내리쳐 죽인 혐의(동물보호법 위반 등)로 기소된 50대 남성 A씨에 무죄를 선고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판사는 "살해당한 개는 주인이 함께 외출할 때 목줄, 입마개 등 안전조치를 해야 하는 대형 맹견이지만 조치가 전혀 없었던 점, 피고인이 자신의 개와 함께 공격당할 수 있는 급박한 상황인 점을 고려했다"고 무죄 선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살해된 개는 경찰 경비견으로 주로 쓰일 만큼 체력이 뛰어난 로트와일러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A씨는 지난 3월 28일 이웃집에서 기르는 로트와일러가 자신이 키우는 진돗개를 공격했다는 이유로 전기톱을 들고 가 죽였고 절단된 로트와일러의 사진이 동물보호단체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돼 충격을 줬습니다.


로트와일러 전기톱 살해 소식에 네티즌들은 “로트와일러 전기톱 살해, 세상에 이런 일이…” “로트와일러 전기톱 살해, 아니 아무리 개가 위협적이라 해도 전기톱은 아니지!” “로트와일러 전기톱 살해, 왜 무죄 인거야?”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첫차부터 정상운행
  • "남욱에게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줘"…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 한밤 중 SUV 900대 타이어 바람 뺐다…범인은 환경운동가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