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램지의 저주’ 우연일 뿐이지만… 휘트니휴스턴 스티브잡스 빈라덴 일치!

기사입력 2013-12-01 17:53 l 최종수정 2013-12-01 17: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폴워커’ ‘분노의질주’ ‘아론 램지의 저주’

할리우드 스타 폴워커가 사망했다는 소식에 팬들이 충격에 휩싸였습니다.

AP통신 및 미국 연예매체 스플래쉬닷컴 등 외신은 워커가 지난 30일 오후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자동차 사고로 사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외신들은 폴워커 측 소식통의 말을 빌려 “그가 탄 포르쉐 스포츠카가 사고 직후 거리에 있는 등주(light pole)에 충돌했으며 차량이 불길에 휩싸이면서 폭파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이를 두고 일부 네티즌들은 축구선수 아론 램지의 저주가 사실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아론 램지는 1990년 생으로 현재 아스널FC에서 중앙 수비형 미드필더로 활약중입니다. 우연적이게도 아론 램지가 큰 활약을 하는 날에는 유명인사가 사망하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지난 2011년에는 빈라덴, 스티브잡스, 카다피가 2012년에는 휘트니 휴스턴, 올해에는 레이 윌리엄스 등이 그의 활약일과 일치했기 때문입니다.

아스날은 오늘 1일(한국시간) 웨일스 카디프의 카디프 시티 스타디움서 끝난 2013-2014 잉글랜드 프리미어

리그(EPL) 13라운드 카디프 시티와 경기서 3-0 완승을 거뒀습니다. 이날 아론 램지는 2골을 성공시켜 팀을 승리로 이끌었습니다.

아론 램지의 저주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램지의 저주, 우연이긴 하지만…” “램지의 저주, 램지는 얼마나 상처 받겠어요!” “램지의 저주, 삼가 고인의 명복을…”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코로나에 갇힌 탈북민①] [단독] 사살명령에 텅 빈 두만강…"거대한 수용소 된 북한"
  • 프리이용권 '백신 패스' 어디서 발급?…백신 패스 사용법
  • 내년부터 총 대출 2억 넘으면 DSR 규제…청년·서민 대출 타격 받나?
  • 노태우 전 대통령 지병으로 별세…향년 89세
  • 박철민, '이재명 전달' 3억7천 돈뭉치 사진 공개…증거 취합해 고발 예고
  • '남편 버닝썬 논란' 박한별, 복귀 시사…소속사 측 "적극 지원할 것"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