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1박2일’ 김주혁-정준영, 맏형과 막내의 첫만남…‘어색함 폭발’

기사입력 2013-12-01 18: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손진아 기자] ‘1박2일’에서 김주혁과 정준영이 어색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1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1박2일 시즌3’(이하 ‘1박2일’)에는 새 멤버들의 첫 여행기가 그려졌다.

이날 제작진은 멤버들의 나이를 물어본 후 둘씩 짝을 지어 팀을 만들었다. 이에 맏형 김주혁과 막내인 정준영이 팀을 이루게 됐다.

‘1박2일’에서 김주혁과 정준영이 어색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사진=1박2일 캡처
‘1박2일’에서 김주혁과 정준영이 어색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사진=1박2일 캡처
여행지로 가기 위해 차에 올라탄 두 사람은 서로 먼 산만 바라보며 어색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특히 김주혁은 “아, 무슨 말을 해야되지?” “미치겠다. 진짜”라며 어색함에 어쩔줄 몰라하는 모습을 드러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윤석열 "도와주실 것 같은 느낌"…김종인 "그건 본인 생각"
  • 문 대통령, '누리호 연설문' 직접 수정한 이유는?
  • 대만에서 규모 6.5 지진 발생..."롤러코스터 탄 것처럼 현기증"
  • '지리산' 맞아요?…어색한 CG·OST에 시청자들 탄식
  • 美매체 "김여정, 김정은 제거" 보도에…국정원 "전혀 사실 아냐"
  • "아프지만 말고 언제든 돌아오라" 김선호 응원문에 누리꾼들 '갑론을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