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상속자들’ 정동환, 이민호에 박신혜 찾지말라며 강력한 경고

기사입력 2013-12-04 22: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안하나 기자] 배우 정동환이 피도 눈물도 없는 냉철한 성격을 드러냈다.

4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상속자들’에서는 김회장(정동환 분)이 아들 김탄(이민호 분)에게 사라진 차은상(박신혜 분)를 찾지 말라고 경고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회장은 아무리 찾아도 은상이가 없다는 탄의 말에 “이건 오로지 네 탓이다. 애초에 그 애가 널 쳐다보지도 못하게 했어야지”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탄은 “대체 아버지가 무슨 권리로 한 사람 인생을 박살내시냐”며 반항했고, 이 말을 들은 김회장은 “수준에 맞는 인생을 살라고 조언한거다. 학교는 자퇴처리할거다”고 입장을 덤덤히 밝혔다.

또 “그 애를 찾지마라”며 “네가 그 앨 찾는 순간 그 애 인생은 정말로 박살날거다”고 협박했다.

배우 정동환이 피도 눈물도 없는 냉철한 성격을 드러냈다. 사진=한밤의 TV연예 방송캡처
배우 정동환이 피도 눈물도 없는 냉철한 성격을 드러냈다. 사진=한밤의 TV연예 방송캡처
하지만 탄은 아버지의 말을 무시한 채 은상을 찾으러 나섰다.

안하나 기자 ahn1113@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박영선 "민주당, 이재명 당 대표 이후 분당 가능성 보여"
  • 英여왕 최측근, 영국서 태어난 흑인에 "아프리카 어디서 왔냐" 발언 후 사임
  • 생후 13일 된 신생아 낙상사고 숨긴 산후조리원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카타르] '한 경기 10명 레드카드' 심판, 포르투갈전 주심 배정
  • [카타르] "내가 머무를 곳은 여기뿐"…호날두, 사우디 품으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