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2013 KBS 연예대상’ 안소미-이문재, 코미디부문 신인상 수상

기사입력 2013-12-21 21: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남우정 기자] ‘2013 KBS 연예대상’의 코미디 부문 신인상은 안소미, 이문재에게 돌아갔다.

21일 서울 여의도 KBS 신관공개홀에선 개그맨 신동엽, 카라 구하라, 서인국이 MC를 맡은 가운데 ‘2013 KBS 연예대상’이 진행됐다.

‘개그콘서트’의 ‘놈놈놈’, ‘댄수다’에서 활약한 안소미는 김혜선, 박소라, 박은영, 이수지를 제치고 코미디 부문 여자 신인상을 차지했다.

자신을 호명하자 깜짝 놀란 안소미는 “진짜 감사하다. 김상미 감독님, 작가님, 스태프들, 선후배님들 고맙다”며 “앞으로 ‘개콘’ 시청자들과 항상 함께하는 예의 바른 안소미가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사진=KBS 연예대상 방송캡처
↑ 사진=KBS 연예대상 방송캡처
코미디부문 남자 신인상은 ‘개그콘서트-두근두근, 나쁜사람’에서 열연한 이문재가 차지했다.

그는 “개그맨 시험에 13번 떨어졌다. 뽑아 주신 서수민 감독님 감사드린다. 저랑 개그를 짜준

김상미 감독, 작가들, 선후배들, 동기들 사랑한다. 최선을 다해 개그를 짜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3 KBS 연예대상’에선 ‘해피투게더3’의 유재석, ‘우리동네 예체능’의 강호동, ‘대국민 토크쇼-안녕하세요’의 신동엽, 이영자, ‘개그콘서트’ 김준호 등이 유력한 대상후보로 꼽히고 있다.

남우정 기자 ujungnam@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오늘도 신규확진자 최대 7천 명 안팎…산후조리원 신생아도 확진
  • 부동산 차명투기 범죄수익도 환수…법사위 통과
  • [단독] "4살 아들 팔꿈치 빠져"…어린이집 학대 의혹 수사
  • [단독] 동거녀 폭행하고 CCTV까지…지옥으로 변한 동거
  • 추미애 "내가 쥴리 키운다고? 지난해 윤석열 키웠다더니"
  • '여성=젖소' 묘사한 서울우유 광고…논란되자 동영상 '비공개' 전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