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심장’ 전혜빈, 장동혁에 “오빠, 빨간 팬티 이상해” 돌직구

기사입력 2014-04-02 08:17


장동혁에게 전혜빈에게 속옷을 들켰던 굴욕담을 공개해 눈길을 모았다.
지난 1일 방송된 SBS 화요 예능 ‘심장이뛴다’에선 대원들이 강남소방서를 다시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숙소에 들어선 장동혁은 과거 숙소에서 전혜빈에게 속옷을 들켰던 일화를 공개했다.
그는 “예전에 문을 열어놓고 바지를 갈아있고 있는데 그 틈새로 보였나보더라. ‘아 오빠 팬티 좀 이상하다’고 말하더라”고 전혜빈을 언급했다.
장동혁은 “하필 그날 빨간 팬티였는데 엉덩이가 빨갛게 달아올랐

다”며 민망했던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장동혁은 빨간 팬티를 입은 이유에 대해 “빨간 속옷을 입어야 젊게 보인다고해서 입었다”고 능청을 떨며 대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심장이 뛴다를 접한 누리꾼들은 “심장이 뛴다, 전혜빈 돌직구 마음에 든다” “심장이 뛴다, 엉덩이가 달아올랐데” “심장이 뛴다, 왜 하필 그날 입은 거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