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유재석의 ‘나는 남자다’, 라스와 0.8%P 차이로 ‘선방’

기사입력 2014-04-10 12:59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나는 남자다’가 베일을 벗은 가운데 “역시 유재석”이라는 찬사가 쏟아지고 있다.
지난 9일 첫 방송된 KBS2 ‘나는 남자다’는 4.1%의 시청률을 기록, 1위인 ‘라디오 스타’를 위협하며 ‘선방’을 날렸다.
이날 방송에서 유재석, 노홍철, 임원희는 250여명의 남성 방청객들과 함께 찰떡 궁합을 과시하며 남자들만의 이야기를 나눴다.
특히, 방송 도중 ‘대세’ 수지가 깜짝 등장해 방청객석은 초토화됐다. 수지는 이날 ‘어떤 닉네임이 가장 좋냐’는 질문에 “‘농약 같은 가시나’라는 닉네임이 제일 마음에 든다"고 밝혀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는 4.9%를, SBS ‘오 마이 베이비’는 4.6%를 각각 기록했다. kiki2022@mk.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