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나는 남자다’ 시청률, ‘라스’와 불과 0.8%차이…“정규 편성 되나?”

기사입력 2014-04-10 14:10

사진=KBS2 "나는 남자다" 캡처
↑ 사진=KBS2 "나는 남자다" 캡처

KBS2 파일럿 프로그램 ‘나는 남자다’가 첫 방송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9일 첫 방송된 ‘나는 남자다’는 전국 기준 4.1%를 기록했다. ‘나는 남자다’와 같은 시간대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4.9%)와는 겨우 0.8%P 차이. SBS ‘오 마이 베이비’(4.6%)와의 격차도 크지 않아 정규 편성될 가능성이 매우 높아졌다.
‘나는 남자다’는 남중, 남고, 공대 출신 일반

인 출연자들과 공감대를 마련하는 프로그램. MC 유재석, 임원희, 노홍철, 허경환, 장동민이 진행을 맡았다. 첫 방송 게스트로 미쓰에이 수지가 출연해 남성 방청객들의 큰 호응을 얻기도 했다.
‘나는 남자다’ 시청률을 접한 네티즌은 “나는 남자다, 대박 예감” “나는 남자다, 꼭 정규 편성 되길” “나는 남자다, 다음에도 본방사수”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