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기황후 임주은, 터질듯한 가슴골에…'후끈'

기사입력 2014-04-15 13: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황후 임주은/ 사진=스타투데이
↑ 기황후 임주은/ 사진=스타투데이


'기황후 임주은'

기황후에서 임주은이 폐후됐습니다.

14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에서는 임주은(바얀 후투그 역)이 마하 황자(김진성)의 살해를 시도했다가 하지원(기승냥 역)에게 덜미가 잡히는 모습이 그려졌습니다.

이날 임주은은 정웅인(연병수 역)를 이용해 마하 황자를 독살하려고 계획했지만 실패했습니다.

사건의 현장에서 하지원은 정웅인이 떨어트리고 간 임주은의 반지를 발견하고 죄를 추궁했습니다.

그러나 결국 임주은은 선한 얼굴 뒤에 숨겨진 악행이 만천하에 드러나며 황후에서 폐위 됐고, 유배를 떠나면서도 매서운 복수의 눈길을 거두지 못했습니다.

임주은이 기황후에 폐후되면서 과거 파격적인 화보

가 새삼 화제입니다.

임주은은 그동안 보여줬던 청순한 모습과는 달리 가죽 재킷을 입고 가슴골을 드러낸 채 카메라를 향해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을 보내고 있습니다.

기황후 임주은에 대해 누리꾼들은 "기황후 임주은 완전 다른사람 같다" "기황후 임주은 임주은 매력 완전넘쳐!" "기황후 임주은 맙소사..눈을 어디둬야하지"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