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최진혁, ‘신의 한 수’ ‘운널사’로 스크린-브라운관 속 존재 자랑

기사입력 2014-07-17 11: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여수정 기자] 배우 최진혁이 영화 ‘신의 한 수’(감독 조범구·제작 메이스엔터테인먼트, 쇼박스(주)미디어플렉스, 아지트 필름)에서 그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다.

‘신의 한 수’는 범죄로 변해버린 내기바둑판에 사활을 건 꾼들의 전쟁을 그렸다. 극에서 그는 치밀한 승부조작 브로커이자 살수파의 행동대원인 선수로 분했다.

특히 최진혁은 교모하게 상대를 공격하거나 악랄하면서도 비열한 연기로 이목을 끌고 있다. 그의 반듯한 외모가 캐릭터의 묘미를 더하기까지 한다.

앞서 최진혁은 MBC 드라마 ‘구가의 서’에서는 구월령 역으로 섬세한 감정 연기를 선보여 왔다. 그 후 SBS ‘상속자들’ 김원에 이어 tvN ‘응급남녀’ 오창민 등으로 열연했다. 현재 MBC 수목드라마 ‘운명처럼 널 사랑해’(이하 ‘운널사’)에서 옴므파탈 디자이너 다니엘로 여심을 자극 중이다.

‘신의 한 수’에서 강렬한 모습

으로 카리스마를 선보여왔다면 ‘운명처럼 널 사랑해’에서는 장나라를 지키는 키다리 아저씨로 극과 극 반전 매력을 보이고 있다. 때문에 스크린은 물론 브라운관에서도 최진혁의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한편 ‘신의 한 수’는 263만257명의 누적 관객수를 기록하고 있다.

여수정 기자 luxurysj@mkculture.com / 트위터 @mkculture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9·19 합의 파기 검토? / 북한 과거 출격 사례는? / 북한 고립 전략?
  • [속보] "미 재무부, 북한인 2명·단체 3곳 제재"
  • '윤석열차' 그림 형사 처벌?…과거 대통령 풍자 처벌은?
  • [데이터M] 3년 만에 50배 급증한 신종마약…"범죄라는 인식 약해져"
  • 고민정, 김정숙 인도 순방 논란에 “국민의힘 허위사실에 어이상실”
  • 태국 어린이집서 전직 경찰이 총기 난사…어린이 포함 37명 살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