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알리, 데뷔 함께 한 매니저와 전속 계약 ‘의리의 행보’

기사입력 2014-07-17 12: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가수 알리가 의리의 행보를 보였다.
알리는 2005년 첫 걸음을 함께한 매니저가 대표로 있는 새 소속사 쥬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특히 이번 전속 계약은 유수의 매니지먼트사의 러브콜을 뒤로 하고 끈끈한 의리와 신뢰를 바탕으로 전 매니저와의 계약을 해 눈길을 끈다.
알리는 "쥬스엔터테인먼트와 함께하는 새로운 여정, 많은 응원과 격려 부탁드린다. 새로운 환경에서 다시 시작하지만 저만의 색과 음악성은 지켜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박정수 쥬스엔터테인먼트 대표는 "알리와 다시 재회하게 돼 감회가 새롭다. 기존 알리의 음악성과 쥬스엔터테인먼트만의 색깔로 실력파 보컬리스트로서 음악에 집중할 수 있는 최고의 환경을 만들어주겠다.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고 기쁜 마음을 전했다.
알리는 KBS2 '불후의 명곡'에서 감동적

인 무대를 선보이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쥬스엔터테인먼트는 소속 가수 힙합랩퍼 펜토의 앨범을 8월달에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알리 전속계약을 접한 누리꾼들은 "알리 전속계약, 의리다" "알리 전속계약, 의리의 행보" "알리 전속계약, 앞으로 잘 됐으면" "알리 전속계약, 기대된다" "알리 전속계약, 좋은 모습 보여주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플레감축법, 열린 마음으로 협의" 바이든, 윤 대통령에 친서 전달
  • 감사원 사무총장, 대통령실과 소통?…"단순 질의응답" 해명
  • 홍준표 "개혁보수 타령 그만" 발언에…유승민 '홍준표 말 바꾸기'로 대응
  • '애플발' 콘텐츠료 인상…카톡 이모티콘, 500원 오른다
  • '일가족 3명 먹튀' 이어…남양주 곱창집, 이번엔 60대 3명이 또 '먹튀'
  • [영상] 美고등학교 흑인학생들 속옷만 입혀 '노예경매’ 놀이…'경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