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리얼스토리 눈’ 잘 만든 교양 하나, 열 예능 안 부럽다

기사입력 2014-07-28 10: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금빛나 기자] 최근 교양프로그램들의 인기가 심상치 않다.

지난 방송된 24일 ‘리얼스토리 눈’은 ‘32년 잉꼬부부 서정희가 밝히는 파경 고백’이라는 부제로 서세원 서정희 부부의 폭행시비 및 이혼 소송에 대해 다뤘다.

사건 이후 딸이 살고 있는 미국 센프란시스코에 건너 가 두문분출 하던 서정희는 이날 방송을 통해 처음으로 카메라 앞에 서서 그동안 사건이 일어나게 된 배경과 심경에 대해 언급했다. 그의 입을 통해서 나온 이야기는 충격적이었다. 서세원이 자신에게 언어폭행을 했을 뿐 아니라, 폭행을 일삼았으며, 심지어 집에 있는 사진을 놔두고 내연녀와 함께 홍콩 여행을 다녀왔다는 것이다.

서정희의 말을 뒷받침 하는 증거로 실제 말다툼 이후 자리를 뜨려는 서정희를 우악스럽게 앉힌 뒤 폭행을 행사할 뿐 아니라, 주차장에서부터 한쪽 다리를 들고 엘리베이터까지 질질 끌고 가는 서세원의 모습이 담긴 CCTV 영상이 공개된 것이다. 아무런 힘도 쓰지 못한 채 끌려가는 서정희의 모습은 처참했다.

사진=리얼스토리 눈 캡처
↑ 사진=리얼스토리 눈 캡처
백번 듣는 것보다 한 번 보는 것이 낫다고 서세원이 폭행이 담긴 CCTV 영상을 본 시청자들은 그 즉시 분노를 표하며 서세원을 향해 손가락질을 하기 시작했다. 방송직후 서세원과 서정희의 이름은 각종 온라인 게시판 실시간 검색어를 휩쓸었고, 다음날인 25일까지 계속 오르내리며 화제의 중심에 서게 됐다.

대중들의 관심은 시청률로도 이어졌다. 평소에도 7~8%대의 꾸준한 시청률을 자랑하던 ‘리얼스토리 눈’이었지만 이날 무려 9.5%(닐슨코리아, 이하 전국기준)를 기록한 것이다. 자체심의 결과 내려진 결방 결정으로 급히 재방송이 편성되면서 4.1%의 시청률을 보였던 ‘리얼스토리 눈’은 21일 8.0%, 22일 8.1%, 23일 8.4%로 소폭 상승하더니 24일 와서는 1.1%포인트나 끌어올리는 성과를 거두었다.

이는 비슷한 시간대에 방송되는 SBS의 대표 교양프로그램인 ‘순간포착-세상에 이런일이’(9.9%)보다 0.1%포인트 낮은 수치며, KBS2 예능프로그램 ‘밥상의 신’(5.5%) 보다 무려 4.0%포인트 앞섰다. 얼마든지 10%대 진입을 넘볼 수도 있다.

최근 예능프로그램의 경우, 20%는커녕 10%만 나와도 소위 ‘대박’이라 불린다. 7%대만 넘겨도 안도의 한숨을 내쉰다. 동시간대 5%대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는 말이 더 이상 놀랍지도 않을 정도다. 이와 같은 현상은 평일심야예능으로 넘어가면 더욱 극명하게 드러난다. 22일 4.1%로 화요일 심야예능 1위를 차지했던 KBS2 ‘우리 동네 예체능’이지만, 4.9%을 기록한 MBC 시사프로그램 ‘PD수첩’에 동시간대 1위 자리를 내어주어야 했다. 인기프로그램으로 불리는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역시 동시간대 1위는 했지만 5.8%로 6%를 넘어서지 못했다.

하루가 멀다 하고 예능프로그램의의 평균 시청률이 점점 떨어지고 있는 가운데, 잘 만들어 졌다는 평을 듣는 ‘리얼스토리 눈’은 시청률적인 측면에서 웬만한 예능프로그램보다 훨씬 고무적인 성적을 거두며 승승장구하고 있다.

예능프로그램들이 전전긍긍하는 사이 높은 화제성과 시청률을

기록하며 저력을 발휘하는 교양프로그램은 비단 ‘리얼스토리 눈’ 뿐만이 아니다. SBS ‘그것이 알고 싶다’ 역시 방송전부터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내릴 뿐 아니라 평균 8%를 유지해 나가고 있다. ‘잘 만든 교양, 열 예능 안 부럽다’라는 걸 다시 한 번 증명한 것이다.

금빛나 기자 shinebitna917@mkculture.com / 트위터 @mkculture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삼성전자 '어닝쇼크'…영업이익 31.7% 급감 [김주하 AI 뉴스]
  • 병무청장 "BTS도 군복무 하는 게 바람직"
  • 홍준표가 맹비난한 '국힘 중진 의원 N·J·H'는 누구?
  • 대낮에 아내 살해한 남편, 자신 제압한 시민에 "너도 이해할 걸?"
  • 美 경찰 '정전 사태' 주범 공개에 네티즌 '빵'터졌다..."키 84cm·몸무게 16kg"
  • 근무 5분 만에 '편의점털이'한 아르바이트생…알고 보니 동종 전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