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빅뱅이론' 출연료 회당 10억으로 논란 종결 "시즌 10까지 나온다"

기사입력 2014-08-05 16:19 l 최종수정 2014-08-05 16: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국 CBS 인기 드라마 '빅뱅이론'의 배우들이 한 회당 100만 달러(한화 약 10억 원)를 지급 받는 것에 최종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미국 연예매체 데드라인은 지난 4일(현지시각) "'빅뱅이론'의 칼리 쿠오코와 짐 파슨스, 자니 갈렉키가 한 회당 100만 달러를 지급받기로 계약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최근 세 배우는 긴 협상 끝에 한 회 당 100만 달러 지급, 앞으로 세 시리즈에 더 출연하는 것을 조건으로 계약에 합의했습니다.

앞서 세 배우들은 '빅뱅이론' 한 회

당 32만 5천 달러(한화 약 3억 원)을 지급받고 출연했습니다. 하지만 출연료를 올려달라며 '빅뱅이론 시즌 8'의 대본 리딩까지 참석하지 않는 등 불협화음이 계속돼 '빅뱅이론'의 새 시즌을 기다리던 팬들을 안타깝게 한 바 있습니다.

그러나 결국 제작사 측에서 100만 달러 요구를 들어주며 팬들은 세 배우가 출연하는 '빅뱅이론'을 시즌 10까지 볼 수 있게 됐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북, 완충구역에 방사포 포격 "대응경고 목적"…9.19 군사합의 또 위반
  • 기업 절반 내년 투자 계획 없거나 못 세워…인사도 '안정'에 방점
  • 폐교 위기 넘긴 시골 초등학교의 기적…전국에서 전학 오는 비결은?
  • "하늘에서 내린 선물상자"…공군, '크리스마스 공수작전' 돌입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카타르] 호날두, 단체 사진 찍으며 또 까치발…"키도 크면서 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