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1박 2일’ 김종도, 故김무생 회상 ‘뭉클해’

기사입력 2014-10-13 11:55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수영 인턴기자]
‘1박 2일’ 김종도 대표가 김주혁의 아버지인 故김무생을 회상했다.
12일 방송된 KBS2 예능 ‘해피선데이-1박 2일’에서는 멤버들의 친구들이 함께한 ‘쩔친 특집’ 세 번째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잠자리 복불복을 끝낸 뒤 김주혁과 그의 친구 나무액터스 대표 김종도는 함께 밤 산책에 나섰다.
김주혁은 “형이랑 같이 여행을 한 번 가고 싶었는데 단둘이는 너무 재미없어서 못가겠더라. 정말 친형 같은 사람이다”며 김종도 대표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종도 대표는 “제가 최고로 기뻤던 때가 주혁이가 아버지랑 같이 광고를 찍었을 때다. 그때 아버님이 몸이 안 좋으셨는데 저를 부르시더니 ‘주혁이를 동생처럼 보살펴줬으면 좋겠

다’고 하셨던 말이 갑자기 떠오른다”며 회상했다.
또한 “제가 페이스메이커가 될 수 있다면 그것만으로도 보람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1박 2일’ 김종도, 뭉클하다” “‘1박 2일’ 김종도, 짠하다” “‘1박 2일’ 김종도, 멋지다” “‘1박 2일’ 김종도, 보기 좋다” “‘1박 2일’ 김종도, 훈훈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