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하이수현 “음원 1위 후 양사장님께 빼빼로 선물했다”

기사입력 2014-11-14 16: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강태명 기자]
하이수현(이하이, 이수현)이 지난 11일 ‘나는 달라’를 발표한 직후 음원 차트 1위를 석권한 소감을 밝혔다. 빼빼로데이와 겹쳐 색달랐고, 바비의 피처링이 더해져 더욱 특별했다.
하이수현은 14일 오후 서울 서교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그날 밤 12시에 둘이 같이 있으면서 빼빼로데이를 준비 중이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이렇게 좋은 조합인데 1위를 못하면 어쩌나 걱정이었는데 순위를 확인한 순간서로 얼싸안고 소리를 막 질렀다”고 밝혔다.
이하이는 “‘나는 달라’ 곡을 받은 게 불과 한달 전이었다. 수현이와 나는 목소리 색이 달라 걱정이었다”면서도 “녹음을 시작하자마자 수현이가 정말 잘해서 깜짝 놀랐다. 1위는 수현이 덕분이다. 새로운 이수현의 발견이다”고 말했다.
이수현은 “1위를 하고 곧바로 양사장님께 문자를 했다”며 “빼빼로 선물도 드렸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래퍼 바비의 인상적인 피처링도 한몫했다. 이하이는 “곡 녹음을 모두 마친 후 바비 오빠의 피처링이 결정됐다. 그러고 다음날 녹음을 끝냈더라. 잠깐이지만 바비 오빠의 랩이 들어가니 곡이 더 재미있고 강렬해졌다”며 “오히려 아쉽기도 했다. 시간이 부족해 랩 파트가 더 들어가지 못 했기 때문”이라고 고마워하면서도 안타까워했다.
이어 이수현은 “바비 오빠도 우리가 필요할 때가 있을테니까 그

때 도와주겠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하이수현은 YG엔터테인먼트에서 새로 구성한 유닛그룹이다. 11일 발표한 ‘나는 달라’는 음원 차트 1위를 석권하며 인기몰이에 성공했다.
이 곡은 피케이와 레베카 존슨이 작곡했다. 작사는 Mnet ‘쇼미더머니3’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던 마스터우, 우승자 바비가 맡았다. 바비는 피처링으로도 참여해 더욱 화제가 됐다.


화제 뉴스
  • "왜 박원순 사건 침묵하느냐" 비판에…임은정·서지현 답했다
  • 미국에서도 흑사병 출현…'야생 다람쥐' 양성반응 확인
  • "전 세계 코로나19 혈장치료제 임상시험 4달 새 40배 증가"
  • 배현진, 굴착공사 정보공개 의무화…도로법 개정안 대표 발의
  • 강화도서도 '수돗물 유충' 신고…인천 서구 외 지역도 피해 호소
  • 파미셀, 미국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임상 호재에 급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