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보성 “처음 본 순간 이사람이 내 아내다”

기사입력 2014-11-15 14: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윤바예 인턴기자]
배우 김보성과 아내 박지윤씨의 러브스토리가 전해져 화제다.
15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의릐의 사나이’ 배우 김보성의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박지윤은 “남편에게 바라는 점은 딱 하나다. 살빼기다. 진짜 멋있는 이소룡 같은 王자는 만나고 한 번도 본 적이 없다 생각만 해도 행복하다”고 밝혔다.
이어 “영화 촬영장에 아는 언니가 놀러가자고 해서 갔는데 누가 발로 문을 차면서 '야

'하고 소리를 치며 들어왔다”고 김보성과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이에 김보성은 “저는 ‘야 반갑다’라고 크게 외치며 ‘이 사람은 나의 아내다’하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김보성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보성, 애처가네” “김보성, 아내 앞에서는 한 없이 작아지네” “김보성, 멋지네” “김보성, 박지윤 러브스토리 아름답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화제 뉴스
  • 법원, 가세연이 낸 박원순 서울특별시葬 금지 가처분 각하
  • 진중권, 병역 의혹 제기한 배현진에 "똥볼이나 차니 노답"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경찰, 손정우 '범죄수익은닉' 수사 착수…이번 주쯤 아버지 조사
  • 여야 지도부, 백선엽 장군 조문…"현충원 안장 놓고 고성"
  • 오키나와 미군기지 2곳 봉쇄…공적마스크 제도 폐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