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해피투게더’ 권오중, 19금 넘어서 40금 토크 “아내 몸…”

기사입력 2014-11-21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수영 인턴기자]
‘해피투게더’ 권오중이 아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0일 방송된 KBS2 예능 ‘해피투게더 시즌3’에서는 ‘봉잡았네’ 특집으로 꾸며져 권오중 윤민수 기태영 진태현 허경환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MC 박미선은 권오중에게 “욕을 그렇게 잘 한다고 들었다”고 궁금해 했고, 출연진들은 욕을 한번 듣고 싶다고 요청했다.
그러자 유재석은 “장동민의 욕은 아마추어 수준”이라고 폭로했다.
권오중이 욕을 발사하기 시작하자 ‘삐’ 처리가 됐고, 촬영장은 초토화됐다.
유재석은 “촬영장에서는 더욱 심하다”며 “19금을 넘어 40금정도 되는 것 같다”고 밝혔다.
또한 권오중은 아내의 애칭이 ‘흑 야생마’라고 말했다.
그는 “아내의 몸은 타고난 근육질 몸매”라며 “저절로 손이 가는 몸매”라고 설명했고, MC들은 “그 정도로 매력적이라는 거죠?”라며 수습하는 모습을 보였다.
20여 년 전 아내와의 첫 만남에 대해서는 “아내를 보자마자 첫 눈에 매력을 느껴 전화번호를 요구했다”며 “그 당시 나는 23살이었다. 아내 차에서 만나 얘기를 나누다가 ‘내거’ 했습니다”고 설명했다.
이후 권오중은 제작진이 준비한 대형 사진에 아내가 등장하자 사진 속 아내의 다리를 만지기 시작했다.
MC들이 제지

하자, 권오중은 “내 아내 내가 만지는 데 왜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진태현이 박시은에게 고백했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이에 대해 누리꾼들은 “‘해피투게더’ 권오중, 입담 최고” “권오중 아내, 정말 미인이다” “권오중 아내, 매력 넘치신다” “‘해피투게더’ 권오중, 정말 재밌어” “권오중 아내, 대박이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불이 난 현대아울렛 최근 영상 보니…주차장에 종이박스 가득 쌓여 있었다
  • [영상] 비바람 뚫고 도로 위 쓰레기 치운 운전자에 누리꾼 '감동'
  • 만취 여성 모텔 데려가 직장 동료 불러 함께 성폭행한 20대
  • 윤 대통령 발언 백악관 반응은…고위 당국자 "문제없다"
  • 이준석, 尹 비속어 논란에 "민생 경보음 들리느냐 안 들리느냐가 더 중요"
  • 인도서 로또 1등 당첨돼 43억 얻은 남성 "로또 1등 되고 불행해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