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기태영 “아내 유진, 외모보다 마음씨가 착해” 애틋

기사입력 2014-11-21 11: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정영 인턴기자] 기태영이 아내 유진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20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는 ‘봉잡았네’ 특집으로 배우 권오중, 기태영, 진태현, 가수 윤민수, 개그맨 허경환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요정 사냥꾼’이라는 별칭을 얻게 된 기태영은 “원래 댓글을 잘 안 본다. 그런데 인상깊은 댓글이 있었다”고 결혼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유진의 팬 같았는데 유진의 사진을 엄청 올린 후, 마지막에 ‘이런 여자

를 데려갔다, 네가’고 하더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후 기태영은 “유진이 외모 이런 것보다 마음씨가 착하다”며 “생각보다 봉을 많이 잡은 것 같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이날 기태영을 접한 누리꾼들은 “기태영, 유진하고 잉꼬부부야” “기태영, 벡터맨 이글씨” “기태영, 소원을 말해봐에 나오잖아” “기태영, 부러운 부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합참 "북한, 동해상으로 미상 탄도미사일 발사"
  • '10억 수수'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구속
  • 푸틴, 우크라이나 점령지 합병 조약 서명…"모든 수단으로 지킬 것"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