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에네스 카야 측 “모든 사실 법에 따라 밝힐 것” 자신있는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4-12-03 17:47 l 최종수정 2014-12-03 17:56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지승훈 인턴기자]
‘불륜설’이란 도마에 오른 방송인 에네스 카야가 법률대리인을 통해 공식 입장을 전했다.
에네스 카야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정건 측은 3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에네스 카야는 많은 고민 끝에 지금의 상황을 더 이상 묵과하지 않고 본인이 거론된 현 사태의 모든 사실 여부를 법에 따라 밝히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인터넷 상에 떠도는 ‘불륜설 메신저 캡쳐’에 대해 “에네스 카야는 인터넷의 글 또한 대중의 관심과 사랑에서 비롯된 것이라 여겨 본인에 관한 옳지 않은 표현조차도 수용하고 침묵하고자 했다”며 “일방적으로 왜곡 또는 과장된 주장에 대한 침묵은 반복되는 무한한 억측을 낳을 수 있다”고 조심스러운 입장을 보였다.
또한 “이는 고스란히 에네스 카야 본인과 가족들의 고통으로 남게 될 것”이라며 “에네스 카야는 가족과 함께 국내에 거주하며 현 사태를 슬기롭게 해결하고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를 회피하기 위해 홀로 출국할 의사를 가진 바는 한 순간도 없다”고 에네스의 터키행에 대해 일축했다.
마지막으로 “허위사실유포와 명예훼손에 대하여 적극 대응할 것이다. 부디 성급한 추측과 오해는 자제하여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출연 중인 방송 하차에 대해서는 “에네스 카야는 사실여부를 떠나 본

사태로 인하여 현재 출연하고 있는 프로그램 및 그의 소중한 벗들에게 피해가 되지 않도록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할 것”이라며 “그동안 보내주신 여러분들의 사랑과 신뢰, 성원에 무한한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에네스 카야 터키행 진짜 어이없네” “에네스 카야 어떻게 이러냐” “에네스 카야 진실은 뭘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