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기아 치어리더, 윤완주 일베 논란에 일침 “시크릿-크레용팝 노래는 공연 안해”

기사입력 2015-04-10 17:07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윤완주(KIA 타이거즈)가 ‘일베 논란’으로 3개월 자격정지 중징계를 받은 가운데, 전 KIA 타이거즈 치어리더 오모씨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일베와 관련한 언급을 해 눈길을 끈다.
9일 오후 오씨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2013년도, 우리는 KIA타이거즈 치어리더니까 논란이 있었던 걸그룹 크레용팝, 시크

릿 노래는 사건 뒤로 공연하지도 않았는데”라는 글을 게재했다.
오씨가 언급한 걸그룹 시크릿과 크레용팝 역시 과거 일베 논란을 빚은 바 있다.
앞서 KBO는 9일 SNS에서 부적절한 언어 사용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KIA 타이거즈 내야수 윤완주에게 엄중 경고한 바 있다.
‘윤완주’ ‘윤완주’ ‘윤완주’ ‘윤완주’ ‘윤완주’ ‘윤완주’ ‘윤완주’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