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맨도롱 또똣’ 김성오 “신혼생활 매우 좋아, 아내와 제주도 생활 중”

기사입력 2015-05-08 15:46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오주영 기자]
배우 김성오가 신혼생활을 매우 잘 보내고 있다고 전했다.
8일 서울 상암 MBC 신사옥 골든마우스홀에서는 새 수목드라마 ‘맨도롱 또똣’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김성오는 ‘신혼생활은 어떻냐’는 질문에 “굉장히 좋다”고 답하며 “색시가 제주도에 내려와있다. PD님께 이 드라마를 하면서 ‘여기서 신혼생활을 하겠다’고 했다”고 밝혔다.
이어 “새벽에 자전거를 타는 촬영을 하다가 다리 부상을 입었다. 제가 다친 걸 보고 아내가 발을 씻겨주더라”면서 “이 말을 하는 이유는 결혼하시라고 말하고 싶어서다. 결혼하면 정말 좋다”며

아내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맨도롱 또똣’은 홧병 걸린 개미와 애정결핍 베짱이의 사랑이라는 기발한 발상에서 시작하는 로맨틱 코미디다. ‘대세남녀’ 유연석, 강소라가 첫 연인 호흡을 맞추며 이성재 김성오 서이안 이한위 김희정 B1A4 진영이 출연한다. ‘앵그리맘’ 후속으로 13일 오후10시 첫 방송.
/사진 유용석 기자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