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스타킹’ 중식 4대 천왕, 치열한 ‘짜장’ 대결…그 맛은?

기사입력 2015-05-30 19:27

[MBN스타 안세연 인턴기자] SBS ‘스타킹’에 중식 명인들이 ‘짜장면’이라는 메뉴로 치열한 대결을 펼쳤다.

30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대회 스타킹’(이하 ‘스타킹’)에서는 중식 최고 요리사를 가리는 ‘4대 천왕 명가의 비밀’ 편으로 꾸며졌다.

4대 천왕은 면 반죽과 춘장, 채소 손질을 마친 뒤 본격적인 요리에 들어갔다. 파주 명인은 고기와 양파, 청양고추에 굴소스를 넣는 비법을 선보였다.

사진=놀라운 대회 스타킹 캡처
↑ 사진=놀라운 대회 스타킹 캡처
백종원은 “감칠맛을 더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대구 명인 또한 전분 가루를 넣어 짜장 소스 마무리에 박차를 가했다. MC 강호동은 “무슨 전분을 쓰는지가 중요하다”며 전분 종류를 물었다. 대구 명인은 “고구마 전분을 쓴다”고 답했다.

대구 명인은 가장 먼저 짜장 소스를 완성했다. 이를 맛본 조세호는 “고기가 너무 부드럽고, 담백하고 진한 옛날 짜장의 맛”이라고 평했다.

이어 군산 명인도 짜장 소스를 완성했다. 조세호는 시식 후 “진짜 맛있다”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국주는 “맛있는 건 당연한 거다”라고 핀잔을 줬다.

안세연 인턴기자 yeonnie88@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