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M+Tview] ‘오늘뭐먹지’ 씨스타 보라-다솜, ‘쿡방’서 발견한 허당 매력

기사입력 2015-07-07 09: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송초롱 기자] 걸그룹 씨스타가 허당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엄마미소 짓게 만들었다.

6일 방송된 올리브TV ‘오늘 뭐 먹지’ 77화에 출연한 씨스타는 MC 성시경에게 미역 전복 수프와 봉골레 파스타를 배우는 시간을 가졌다.

남자 둘만 있었던 스튜디오에 걸그룹 멤버 2명의 게스트가 찾아오자 등장부터 신바람 난 두 명의 MC들은 그 어느 때보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요리를 시작했다.

다솜은 본격적인 요리 전부터 된장찌개와 닭 볶음탕만큼은 자신 있고, 칼질도 자신 있다고 호언장담했으나 절대 끊어지지 않을 두께로 사과 껍질을 벗겨내는가 하면, 허당 요리 실력으로 보는 이들을 폭소케 만들었다.
사진=오늘뭐먹지 캡처
↑ 사진=오늘뭐먹지 캡처

이어진 요리 배움 시간에도 다솜은 성시경이 알려준 레시피로 행동하지 않고, 자신의 스타일로 레시피를 재창조했다. 또한 마음 속 깊이 숨겨있던 급한 성격으로 요리하는 내내 말괄량이 같은 모습을 보였다.

옆에서 다솜의 요리를 도와주던 신동엽은 “나 보다 못하는 사람 처음 봤다”면서 핀잔을 줬으며, 성시경은 “여자 신동엽 같다. 같은 레시피로 맛 없게 만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 같은 장난에도 다솜은 포기하지 않고 꿋꿋이 음식을 만들어 냈다.

보라는 차분하게 잘 따라하는 듯 했으나, 봉골레 파스타를 하던 중 마늘을 태워먹고 의기소침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그들은 성시경의 전두지휘 아래 끝까지 쿡방에 성공, 음식을 만들어 냈다.

씨스타가 가지고 있는 대중적인 이미지는 완벽하고 당찬 모습이다. 하지만 요리 앞에 선 씨스타 보라와 다솜은 무대 위와 전혀 다른 모습이었다. 당황하고 실수를 연발했지만, 기존 모습과 다른 허당 매력은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재미를 선사했다.

한편 올리브TV ‘오늘 뭐 먹지’는 ‘오늘 먹을 메뉴를 결정해 준다’는 콘셉트의 생활밀착형 집밥 레시피 쇼다. MC 신동엽과 성시경의 환상 케미와 유쾌한 입담은 물론, 집에서 손쉽게 해먹을 수 있는 간편한 레시피를 전하며 시청자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송초롱 기자 twinkle69@mkculture.com/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비속어 논란에 정면돌파…"사실과 다른 보도로 동맹 훼손"
  • [속보] 대전 대형 아웃렛 화재 사망자 2명으로 늘어
  • 젤렌스키 "푸틴, 전쟁 지속하겠다는 신호 보내…외교적 협상 불가능"
  • [영상] 거대 가슴 보형물 하고 수업한 캐나다 교사…학교 측 "복장 지적은 불법"
  • [영상] "김정은 딸 김주애, 북한 국가행사서 처음으로 포착"
  • 영화배우 곽도원, 음주운전으로 입건…'면허 취소 수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