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어셈블리’ 옥택연 “‘삼시세끼’와 병행? 확연히 다른 캐릭터라 괜찮다”

기사입력 2015-07-09 16:13

[MBN스타 손진아 기자] 옥택연이 드라마 ‘어셈블리’와 예능 ‘삼시세끼’를 병행하고 있는 점에 대해 언급했다.

옥택연은 9일 오후 서울시 중구 엠버서더호텔에서 열린 KBS2 새 수목드라마 ‘어셈블리’ 제작발표회에서 “‘삼시세끼’에서는 자연스러운 모습을 보여준다고 하면 ‘어셈블리’에서는 진중한 모습을 많이 보여주게 된다”고 말했다.

이어 “조금 다른 느낌의 나를 볼 수 있을 것 같다. 확연히 다른 장소에서 다른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것”고 덧붙였다.

사진=이현지 기자
↑ 사진=이현지 기자
옥택연은 극 중 배달수의 아들 김규환 역을 맡았다.

‘어셈블리’는 무식해서 용감하고, 단순해서 정의로운 용접공 출신 국회의원 진상필이 '진상남'에서 카리스마 '진심남'으로 탈바꿈해가는 유쾌한 성장 드라마로 오는 15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