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블락비, 태국 '망언'에 이어 광복절 日 옹호 암시 의상 착용 '물의'

기사입력 2015-08-16 17:04

블락비, 태국 '망언'에 이어 광복절 日 옹호 암시 의상 착용 '물의'
블락비
블락비/ 사진=블락비 공식 홈페이지
↑ 블락비/ 사진=블락비 공식 홈페이지

아이돌 그룹 '블락비'가 과거 '태국 홍수' 망언에 이어 광복 70주년 기념 행사에서 착용한 의상으로 물의를 빚었습니다.

블락비는 15일 서울 여의도 한강시민공원에서 열린 '광복 70년 신바람 페스티벌'에 일본어로 '몬다이나이(問題ない)'라고 적힌 의상을 입고 참가했습니다.

'몬다이나이'는 '문제 없다'는 의미입니다.

이에 누리꾼들 사이에서 과거사에 대한 일본의 무책임한 태도를 옹호하는 의상이라며 거센 비난이 일었습

니다.

앞서 블락비 지코는 지난 2012년 태국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당시 태국 홍수 피해에 대해 농담조로 부적절한 발언을 해 논란에 휩싸인 바 있습니다.

한편 블락비 측은 이날 "국민 여러분들께 머리숙여 사죄드린다"며 "의상을 미처 세심하게 확인하지 못한 채 무대에 올랐다"고 사과했습니다.

[영상뉴스국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