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용건, 아들 하정우에 조언 “광고? 모델료를 낮춰”

기사입력 2015-08-29 14: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수영 인턴기자]
배우 김용건이 하정우에게 모델료를 낮추라고 제안했다.
28일 방송된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는 김용건 하정우 부자의 모습이 공개됐따.
김용건은 “하정우가 1000만 관객을 달성하고 오히려 자신이 주위에 시달린다”고 말했다.
그는 “반응이 뜨겁다. 나한테 양복을 사달라는 사람도 있다. 내가 제작한 줄 아나봐”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또한 “출연료 기사도 떴더라. 정말 높더라”며 “요즘 광고제의 들어오느냐”고 물었다.
하정우는 “광고는 없다”고 답했고, 김용건은 “모델료를 낮춰”라고 조언했다.
더불어 “나는 얼마 전 광고를 촬영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김용건은 하정우에게 “요즘 만나는 사람 있느냐”며 결혼을 독촉하기 시작했다.
하정우는 “‘국가대표’ 김용화 감독이 마

흔 다섯에 하라더라”고 답했다.
이상형에 대해서는 “외모적 이상형은 점점 없어지는 것 같다. 평생을 친구처럼 살 수 있는 사람을 만나고 싶다”고 밝혔다.
더불어 하정우는 아버지와 함께 촬영한 것에 대해 “옛날부터 아버지와 같은 무대, 같은 작품에 출연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이렇게 한 프레임 안에 담기는 것도 굉장히 의미가 있는 거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성폭행 당해” 가족에 털어놓은 50대 여성…경찰 수사 앞두고 극단적 선택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속보] '신당역 살인' 전주환, 스토킹 혐의 1심 징역 9년
  • "슈퍼에선 재료 싸다…많이 달라" 마라탕 손님 재료 요청에 사장님 '황당'
  • "차 사려면 소나타 하얀색으로"…경찰에 차종 알려 피싱범 잡았다
  • 돈스파이크 "마약 투약 인정…죗값 받겠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