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힐링캠프’ 주원 “또래 배우와의 비교? 누가 끝까지 남는지…”

기사입력 2015-10-13 00:19

[MBN스타 안성은 기자] ‘힐링캠프’ 주원이 동료 배우들에 대한 경쟁심을 드러냈다.

12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힐링캠프’에 주원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현재 주원과 또래의 배우들의 브라운관과 스크린에 넘치는 상황. 때문에 그에게 또래 배우들과의 비교는 피할 수 없는 과제다.

사진=힐링캠프 캡처
↑ 사진=힐링캠프 캡처
그는 “또래 배우 중에 질투 나는 사람들이 많다. 그 것 때문에 많이 힘들어서 유해진에게 상담을 받기도 했다”고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그는 “기자들로부터 또래 배우들과 다르냐는 질문을 많이 받았다. 작품 외의 활동이 없다는 질문을 종종 받는데, 그 질문에 항상 진지하게 답했다. 내 답은 하나였다. ‘그들의 길은 모르겠지만, 나는 연기자로서의 길만 간다’고 답했다”고 회상했다.

주원은 “일단 나는 죽을 때까지 연기를 할 것이기 때문에, 그 때 누가 남는지 보자고 생각한다”고 배우로서의 다짐을 밝혔다.

안성은 기자 900918a@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