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내 딸 금사월’ 전인화, ‘박원숙 속였다’…백진희 끝까지 지킬 수 있을까

기사입력 2015-10-25 22: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김윤아 기자] 배우 전인화가 백진희를 지키고자 송하윤을 이용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내 딸 금사월’에서는 소국자(박원숙 분)가 신득예(전인화 분)와 이홍도(송하윤 분)의 유전자 검사 결과를 확인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소국자는 신득예와 이홍도의 유전자가 100% 일치한다는 사실이 적힌 종이를 확인하고 바닥에 주저앉아 오열했다
사진=내 딸 금사월 캡처
↑ 사진=내 딸 금사월 캡처

그러나 신득예는 앞서 자신의 친딸 금사월(백진희 분)을 지키기 위해 미리 이홍도의 머리카락 대신 금사월의 머리카락으로 바꿔치기 해놓은 바 있다.

이를 까맣게 모르는 소국자가 앞으로 무슨 일을 벌일지 긴장감을 높였다

김윤아 기자 younahkim@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특수본, 김광호 서울경찰청장 오전 소환
  • 김남국, 文 '이재명 사이코패스' 좋아요 실수에 "고양이가 누르기도"
  • 일본, 스페인 꺾고 조 1위로 16강 진출…"아시아 최초 2회 연속"
  • 홍준표 "文, 서훈 구속영장 청구되니 이젠 겁나나"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