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이유 제제, 동녘 측 “여기서 마무리됐으면 한다”…입장 `눈길`

기사입력 2015-11-06 17: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정지원 인턴기자]
소설 ‘나의 라임 오렌지나무’의 출판사인 도서출판 동녘이 가수 아이유 ‘제제’ 논란에 대해 입장을 드러내 눈길을 끈다.
6일 오후 동녘 측의 관계자는 한 매체에 “페이스북에 올린 글은 아이유 측에게 우리가 공개한 게 아니다. 더 이상의 논란이 커지는 걸 원하지 않는다”며 “추가 대응이나 입장도 없다. 여기에서 마무리 됐

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앞서 5일 동녘은 페이스북을 통해 “아이유님. 제제는 그런 아이가 아닙니다”라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 이는 지난달 23일 열린 미니앨범 ‘챗셔’(CHAT-SHIRE) 발매 기념 간담회에서 아이유가 한 발언과 ‘제제’의 가사를 언급하며 그의 해석에 대해 반박한 글이다.
‘아이유 제제’, ‘아이유 제제’, ‘아이유 제제’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서울 지하철, 오늘부터 파업 돌입…출퇴근길 혼란 예상
  • [굿모닝MBN 날씨]전국 대부분 한파경보…출근길 중무장하세요!
  • '발목 부상' 네이마르 3차전도 못 뛴다
  • 대통령실 "김정숙 여사 옷값 정보, 대통령기록관으로 이관…공개 불가능"
  • [카타르] 벤투에 '레드카드'…테일러 심판, 해외서도 비난 확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