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미래일기, 시청자도 연기자도 함께 공감했던 '시간'의 귀중함…짧지만 긴 시간 여행

기사입력 2016-02-09 13: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래일기, 시청자도 연기자도 함께 공감했던 '시간'의 귀중함…짧지만 긴 시간 여행

미래일기/사진=MBC
↑ 미래일기/사진=MBC


설 특집으로 진행됐던 '미래일기'가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감동의 시간을 선사했습니다.

설을 맞이하여 특집으로 제작된 MBC '미래일기'는 시간여행자가 된 연예인이 자신이 원하는 미래의 특별한 하루를 정해 살아보는 시간 여행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펼쳐졌습니다.

지난 8일 방송에서는 안정환, 제시, 강성연과 김가온 부부가 미래로 시간여행을 떠난 모습이 그려졌습니다.

안정환은 39년 뒤인 80세의 자신과 마주하며 할말을 잃었고, 제시는 58세가 되어 그만큼 나이를 먹은 엄마 호선화 씨와 만나 눈물을 글썽였습니다. 강성연과 김가온 부부는 77세 동갑내기가 되어 다시 만나 서로의 마지막 사진을 찍어주며 추억을 남겼습니다.

'미래일기'의 출연진들 모두 겉모습만 늙게 특수분장을 했지만, 나이 든 모습 앞에 몸도 마음도 경건해졌습니다. 그 무엇으로도 살 수 없는 가장 소중한 가치인 '시간'의 귀중함을 깨달은 것입니다. 그

무엇보다도 가족이 소중하고, 지금 이 순간을 살아야한다는, 가장 평범하면서도 중요한 진리를 알게 된 모습에 시청자들의 마음도 움직였습니다.

이날 방송된 '미래일기'는 설 명절 본연의 의미인 '가족의 소중함'을 되새기게 하면서 모처럼 웃음과 감동을 모두 충족시켰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첫차부터 정상운행
  • "남욱에게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줘"…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 한밤 중 SUV 900대 타이어 바람 뺐다…범인은 환경운동가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