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효정 “어렸을 때부터 아르바이트 해서 보컬학원 다녔다”

기사입력 2016-03-28 14: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남우정 기자] 걸그룹 오마이걸 효정이 남다른 아르바이트 경험을 고백했다.

효정은 28일 오후 서울 마포구 롯데카드 아트센터에서 열린 세 번째 미니앨범 ‘핑크 오션’(Pink ocean)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노래 감성을 쌓는데 아르바이트가 도움이 됐다고 밝혔다.

이날 효정은 “베이비시터, 전단지 알바, 고기집, 걸그룹 안무 레슨 등의 아르바이트를 중학교 때부터 했다. 그 돈으로 보컬 학원을 다녔다. 어렸을 때부터 했던 아르바이트 덕분에 노래할 때 깊은 감성이 생긴 것 같다”고 말했다.
사진=곽혜미 기자
↑ 사진=곽혜미 기자

한편 오마이걸의 이번 타이틀곡 ‘라이어 라이어’(Liar liar)은 데이빗 안토니(David anthony) 등 아시아, 유럽, 북미의 작곡가들이 대거 참여했으며 서지음, 미미가 작사에 참여했다.

남우정 기자 ujungnam@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