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M+TV핫★] 배성우, 진작 ‘라디오스타’ 안 나오고 뭐했어요?

기사입력 2016-04-28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배우 배성우가 제대로 물을 만났다.

2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팬이 됐어요’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차태현-배성우-최진호-걸 그룹 에프엑스(f(x)) 빅토리아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배성우는 녹화 전부터 다소 자신감 없는 모습을 보였지만 막상 녹화가 시작되자 조용조용 말을 꺼내며 시동을 걸기 시작했다. 규현이 “영화제에서 양손으로 따봉을 한 이유가 무엇이냐”는 질문에 “양손을 다 쓸줄 알아서 그랬다. 이쪽은 칸, 이쪽은 우리 영화”라고 재치를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배성우는 배성재 아나운서의 형이다. 그는 동생을 언급하며 “평소 동생이 비속어도 많이 쓴다”고 폭로했다. 이어 “성재가 예전에 연예 프로그램 리포터 시절에 전지현 인터뷰를 하게 됐다. ‘전지현 예쁘냐’는 질문에 비속어를 보냈다. 정말 예쁘다는 의미였다”고 폭로를 이어나갔다. 이런

넘치는 입담 외에도 재즈 댄스, 사물 돌리기 등을 선보이며 폭소 유발자에 등극했다.

앞서 방송된 ‘라디오스타’에서는 이미도, 이동휘, 하재숙 등 드라마와 영화에서 개성 넘치는 조연으로 활약했던 배우들이 출연해 크게 주목받은 바 있다. 배성우는 앞서 배우들을 뛰어넘는 엄청난 활약으로 시청자들의 웃음을 책임졌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화제 뉴스
  • [단독] 어머니 살해하고 자수한 40대 아들에 구속영장
  • 직제개편으로 윤석열 힘 빼기 쐐기…사의 잇따라
  • 엄마가 한 살 아이 숨기게 한 뒤 3년간 방치…"키울 형편 안돼 범행"
  • 삼본전자 "하루 엔터테인먼트 주식 20만 주 130억 원에 취득"
  • 공지영·김부선, '음란사진 협박 의혹' 놓고 대립
  • '목포 투기 의혹' 손혜원에 징역 1년 6개월…구속은 면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