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슈퍼맨’ 서언X서준, 맨손 수박 격파 도전 ‘터프 보이 등극’

기사입력 2016-08-14 13: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장난꾸러기 서언-서준이 어른들도 하기 힘들다는 맨손 수박 격파에 도전한다.
14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에서는 143회 ‘육아상륙작전’이 방송된다. 이중 서언-서준이 더위 타파를 위해 아파트 단지 내 공원으로 피서를 나선 가운데, 겁도 없이 수박 격파에 당차게 도전한 모습이 공개됐다.
공개된 스틸 속 서언-서준은 굳은 결심을 한 모습이다. 맨손으로 수박을 격파하는데 하기에 앞서 꼭 깨고야 말겠다는 의지가 담긴 비장한 눈빛을 드러냈다.
이날 이휘재는 서언-서준에게 수박 격파 대결을 제안했다. 이에 서준은 수박 격파라는 소리에 눈을 반짝이며 장꾸(장난꾸러기) 본능을 내려놓고 상남자 포스를 뽐내 시선을 집중시켰다.
특히 서준은 혼자서는 들지도 못하는 수박을 두 동강 내야 하는 상황에서도 두 손을 불끈 쥐며 자신감 넘치는 모습으로 자랑해 흐뭇한 미소를 자아냈다. 나아가 서준은 시작과 동시에 주저 없이 직각으로 손을 내리꽂으며 세상 터프한 모습을 뽐내 이휘재를 깜짝 놀라게 했다.
더욱이 서준은 격파로 빨개진 손을 감싸 쥐면서도 “하나도 안 아파”라며 손과 대비되는 의연한 모습을 보여 흐뭇한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그런가 하면 서언은 서준의 빨개진 손을 목격한 후 수박 격파가 만만치 않음을 깨닫곤 수박격파를 코믹하게 승화, 수박 난타쇼를 선보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143회는 오늘(14일) 오후 4시 40분에 방송된다.
shinye@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이임재 전 용산서장 첫 통화 보고는 '10시 32분'…위증 가능성 커져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결렬...아침 첫차부터 파업 돌입
  • "휘발유 없습니다"…기름 떨어진 주유소 '확대'
  • 가나전 논란의 순간들...심판은, 벤투는 왜?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