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SNL8’ 민진기 PD “‘GTA’ 대신 ‘포켓몬GO’ 패러디 코너 준비”

기사입력 2016-08-31 14:43

[MBN스타 유지혜 기자] ‘SNL코리아 시즌8’의 민진기 PD가 전 시즌과의 차별점을 들었다.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호텔에서는 tvN ‘SNL코리아 시즌8’(이하 ‘SNL8’)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탁재훈, 이수민, 권혁수, 이세영과 민진기 PD, 김민경 PD가 참석했다.

이날 민진기 PD는 ‘SNL코리아’의 시즌8까지 올 수 있었던 비결로 “100여 명 되는 호스트 덕분”이라고 밝혔다.

사진=천정환 기자
↑ 사진=천정환 기자


민 PD는 “호스트들이 자신을 내려놓고 대중들이 원하는 연기들을 보여줬기 때문”이라며 “지금까지 많은 코너들이 있었고, 그런 코너들을 재밌게 만들어준 크루진들이 있었기 때문이라 생각한다. 그런 의미에서 오히려 탁재훈 씨가 투입되면서 크루진이 강해졌기 때문에 더 재밌지 않을까 싶다”고 설명했다.

이어 코너의 변화에 대해서는 “기존에 했던 ‘GTA’라는 코너가 있었다. 이번 시즌에는 ‘포켓몬고(GO)’를 가지고 게임 코너를 해보려고 한다. ‘포켓몬고’를 패러디해서 대한민국의 몬스터들을 모은다는 설정이다. 지우는 김민교 씨를 생각하고 있다. 첫 번째 아이템으로는 요즘 이슈가 되는 몰카 문제를 접목한 ‘몰카몬’을 잡는 스토리”라고 귀띔했다.

민진기 PD는 마지막으로 “전 시즌에는 호박고구마였다면 올해는 권혁수 씨가 김경호 기자를 시킬 생각”이라고 말했고, 즉석에서 권혁수는 가수 김경호의 노래 한

소절을 인용해 캐릭터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오는 9월3일 첫 방송하는 ‘SNL코리아 시즌8’은 오는 9시15분에 방송, 기존보다 30분 일찍 시청자를 찾아간다. 이번 시즌8에는 새 크루로 탁재훈, 이수민, 김소혜, 이명훈, 장도윤 등이 새 크루로 합류해 더욱 신선한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유지혜 기자 yjh0304@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