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혼술남녀’ 민진웅, 캐릭터 살리는 ‘美친 존재감’

기사입력 2016-09-07 17:06

[MBN스타 손진아 기자] 배우 민진웅이 ‘혼술남녀’에서 등장할 때마다 시청자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으며 존재감을 확실히 알렸다.

지난 6일 오후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혼술남녀' 2회에서는 민진웅이 드라마 ‘태양의 후예’의 유시진(송중기 분) 성대모사와 제스처를 연구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앞서 민진웅은 수강생을 한 명이라도 더 구해야하는 혹독한 현실을 ‘1일 1성대모사’로 돌파하기로 하고, 영화 ‘베테랑’ 속 유아인을 흉내 내며 “어이가 없네”를 연발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낸 바 있다.

이날도 민진웅은 군복을 입고 범상치 않은 포스를 내뿜었다. ‘태양의 후예’ 유시진의 성대모사를 선보이지만 수강생 숫자는 변치 않았고, 원장으로부터 성대모사 할 시간에 강의를 연구하라 구박만 받고 말았다.

민진웅은 극 중 유아인에 이어 드라마 속 송중기의 명대사를 코믹하게 소화해내는 것은 물론, 매회 다른 성대모사를 연구해내는 다재다능한 모습을

맛깔나게 그려냈다. 또한 단순한 흉내를 뛰어넘어 의상에 디테일까지 살려, ‘혼술남녀’의 보는 재미를 높였다는 평이다.

특히 짧은 등장에도 제몫을 톡톡히 해내며 ‘혼술남녀’ 속 웃음을 확실히 책임지고 있는 민진웅은 신스틸러로 급부상했다. 이번 작품을 통해 어떤 연기를 보여줄 지 벌써부터 기대를 모은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