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말하는대로` 하하 "유희열, 예능계의 손석희"

기사입력 2016-09-20 15:35 l 최종수정 2016-09-20 16: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인구 기자]
가수 겸 방송인 하하가 유희열을 손석희 앵커와 빗대 말했다.
JTBC 새 예능프로그램 '말하는대로' 제작발표회가 20일 서울 마포구 JTBC 홀에서 열렸다. 연출을 맡은 정효민 PD와 진행자 유희열, 하하가 참석했다.
유희열은 이날 "첫회에 출연한 초대손님 네 명이 전혀 다른 얘기를 했다. 주제가 달라도 공통된 정서가 녹아있었다"면서도 "가슴의 불을 지펴줬던 것은 시민들의 얘기와 반응이었다"고 말했다.
정 PD는 "콘셉트를 생각한 뒤에 어울리는 진행자를 꼽았다. 두 진행자가 없었다면 프로그램이 태어나지 못했을 것이다"며 "유희열과 하하가 모르는 이와 함께 대화할 때 따뜻하다는 느낌이 있다. 서로 갖지 않은 장점도 있다"고 전했다.
유희열은 "거리에 나가 말을 건넨다는 것은 용기가 필요한 행동이다. 하하와 함께 '우리는 절대 하지말자'고 의견을 모았다"고

했다.
그러나 하하는 "유희열을 버스커로 추천한다. 가슴 깊숙이 들어오면서도 뻥 뚫리는 말을 한다. 회의를 하면서 '예능계의 손석희'라고 느꼈다"고 밝혔다.
'말하는대로'는 거리 버스킹을 재해석한 '말로 하는 버스킹'을 주제로 한다. 오는 21일 오후 9시 30분 첫방송.
in999@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합참 "북한, 동해상으로 미상 탄도미사일 발사"
  • '10억 수수'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구속
  • 푸틴, 우크라이나 점령지 합병 조약 서명…"모든 수단으로 지킬 것"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