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질투의 화신’ 공효진 “우리 드라마 ‘개그콘서트’ 보다 더 재밌어”

기사입력 2016-09-21 14: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금빛나 기자] 배우 공효진이 ‘질투의 화신’ 홍보에 나섰다.

공효진은 21일 오후 고양시 일산구 SBS 일산제작센터에서 진행된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 기자간담회에서 “‘개그콘서트’보다 재미있다는 소리를 들었다. 내용을 모르고 보셔도 재미있으실 것”이라고 자부했다.

이어 “여기저기 재방 분도 많이 해 주신다. 하루에 1회부터 8회까지 보시면 될 것 같다. 1~8회 요약본이라도 내보내야겠다는 말이 있기도 했다”며 “입소문으로 재미있다면 보게 되는 것이 드라마인 것 같다”고 말했다.

‘질투의 화신’은 질투라곤 몰랐던 마초 기자 이화신(조정석 분) 재벌남 고정원(고경표 분)이 생계형 기상캐스터 표나리(공효진 분)를 만나 질투로 스타일 망가져 가며 애정을 구걸하는로맨틱 코미디다. 매주 수목 오후 10시 방송된다.

금빛나 기자 shinebitna917@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7명 숨진 현대아울렛 합동감식…담배꽁초 없고 전기차 폭발도 아니다?
  • '아빠 힘든 일 하지 마세요' 그 말이 마지막…아들 잃은 아버지는 눈물만
  • [단독] 제명된 변호사가 사건 수임…'사기 혐의' 체포
  • "체험학습 못 가 화나"...중학생, 교실서 흉기 난동
  • "개업한 지 한 달인데"…공짜 안주에 맥주 5병 시킨 남성들 2만 원 '먹튀'
  • 박유천 "국내서 활동하게 해달라" 신청…법원서 '기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