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질투의 화신’ 공효진 “우리 드라마 ‘개그콘서트’ 보다 더 재밌어”

기사입력 2016-09-21 14: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금빛나 기자] 배우 공효진이 ‘질투의 화신’ 홍보에 나섰다.

공효진은 21일 오후 고양시 일산구 SBS 일산제작센터에서 진행된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 기자간담회에서 “‘개그콘서트’보다 재미있다는 소리를 들었다. 내용을 모르고 보셔도 재미있으실 것”이라고 자부했다.

이어 “여기저기 재방 분도 많이 해 주신다. 하루에 1회부터 8회까지 보시면 될 것 같다. 1~8회 요약본이라도 내보내야겠다는 말이 있기도 했다”며 “입소문으로 재미있다면 보게 되는 것이 드라마인 것 같다”고 말했다.

‘질투의 화신’은 질투라곤 몰랐던 마초 기자 이화신(조정석 분) 재벌남 고정원(고경표 분)이 생계형 기상캐스터 표나리(공효진 분)를 만나 질투로 스타일 망가져 가며 애정을 구걸하는로맨틱 코미디다. 매주 수목 오후 10시 방송된다.

금빛나 기자 shinebitna917@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권성동 "문재인 전 대통령 수사 촉구"…임종석 "정치보복 더 적극적으로 싸우겠다"
  • 검찰, '이정근 CJ 취업청탁 의혹' 노영민 출국금지
  • 3040 신흥부자 "종잣돈은 7억원…사업·부동산으로 부 이뤘다"
  • '파산보호' FTX 구조조정…알짜 자회사 매각 착수
  • [카타르] '16강 상대' 브라질 네이마르, 휴대폰 배경 화면은?
  • [카타르] '16강 일본' 역전골 오심 논란, 여전히 '시끌'…VAR 결정 과정 질타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