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비타민’ 류시현, 원조 엄친딸의 위엄? “전교 1등 놓친 적 없다”

기사입력 2016-09-22 22:04

방송인 류시현이 원조 엄친딸의 위엄을 드러냈다.

22일 방송된 KBS2 ‘비타민’에는 류시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류시현은 연예계 최초의 멘사 회원.

이날 류시현은 “학창시절 전교 1등을 독식했냐”는 질문에 “방송에서 이런 얘기를 하면 공공의 적이 될

수도 있다. 특별히 공부를 안 해도, 중학생 때까진 전교 1등을 놓친 적이 없다”라고 답했다.

그는 “수업시간에 공부하는 걸로 충분했다”고 덧붙였다. 류시현은 또 “고등학생 땐 어땠나?”라는 질문에 “그땐 안 되더라. 열심히 하는 친구들이 있었다. 그래서 1등급으로 마무리 했다”라 답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