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듀엣가요제’ 한동근X최효인, 진정성 빛난 무대…4연승 달성

기사입력 2016-10-01 11: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손진아 기자] 괴물 듀엣 한동근과 최효인이 한 편의 드라마 같은 무대로 '듀엣가요제' 4연승을 달성했다.

지난달 30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듀엣가요제'에서는 3연승에 이어 4연승을 달성한 한동근이 또 한 번의 역대급 듀엣 무대를 선사했다.

지난 1라운드, 이별의 아픔을 처연함 가득한 목소리로 표현하며 호소력 깊은 무대를 펼쳐 426점을 받은 한동근과 최효인은 이날 2라운드 방송에서 조용필의 '바람의 노래'로 428점을 기록, 총 854점으로 우승을 달성할 수 있었다.

무대 직전 힐링을 담은 무대를 선보일 것이라고 예고한 한동근은 담담한 목소리로 삶을 노래하며, 노랫말 가사 하나 하나가 듣는 이의 귀에 박힐 수 있도록 깊은 성찰을 담아내는 목소리로 뿜어냈다. 이어 절정으로 치닫은 무대는 한동근과 최효인 두 사람의 목소리로 채워지는 무대를 보이며 벅차오르는 그 감정 그대로 마무리 지었다

.

마치 부부와 같은 호흡으로 백년해로할 기세의 무대를 선보인 그들에게 패널로 출연한 지상렬은 "하늘을 뚫을 것 같다"라는 평을 하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또한 지금까지 '듀엣가요제'에서 보인 모든 무대의 편곡을 한동근이 직접 했다는 사실이 다시 한 번 알려지며 보는 이들을 다시 한 번 놀라게 했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NASA "'지구 방어용 우주선', 목표했던 소행성과 정확히 충돌"
  • 만취 여성 모텔 데려가 직장 동료 불러 함께 성폭행한 20대
  • 윤 대통령 발언 백악관 반응은…고위 당국자 "문제없다"
  • 가양역 실종 남성 추정 하반신 발견…이수정 "범죄 가능성 완전 배제 어려워”
  • 이준석, 尹 비속어 논란에 "민생 경보음 들리느냐 안 들리느냐가 더 중요"
  • [단독] 세입자 몰래 바뀐 집주인…수백 채 전세보증금 미반환 '경찰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