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삼시세끼’ 이서진 “신흥 요리강자 에릭 얻고 차승원에 선전포고”

기사입력 2016-10-13 15: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배우 이서진이 ‘삼시세끼-어촌 편’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서진은 13일 오후 서울 강남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tvN ‘삼시세끼-어촌 편 시즌3’(나영석 연출)기자간담회에서 “그동안 차승원 씨의 요리 실력에 밀려 농촌 편이 홀대 받고 외면 당했는데 이번엔 다르다. 에릭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차승원 씨에 비견해도 전혀 모자람이 없는 에릭을 얻었다”면서 “여기에 새로운 노예 윤균상까지 얻었다. 예고보다 더 재미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이어 “최근 tvN 시상식에서 차승원씨와 만나 이야기를 나누다가 에릭에 대해 자랑했다. 이번 어촌 편은 우리도 다를 거라고 선전포고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와 함께 “나영석 PD가 워낙 운

이 좋은 사람이라 이번 시즌도 잘 될 것이라고 믿는다”면서 “새로운 시즌도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삼시세끼-어촌 편 시즌3’는 어촌에서 나는 온갖 재료로 ‘한 끼’를 해결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이서진 에릭 윤균상이 출연하며 오는 14일 첫 방송된다.

사진 강영국 기자/ kiki2022@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내일은 철도도 멈춘다…대체인력 4천6백 명 긴급투입
  • 이별통보한 연인 19층서 밀어 살해한 30대…2심서도 징역 25년
  • [카타르] 벤투 "김민재, 포르투갈전 출전 불확실…내일까지 상황 봐야"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 해운대서 70대 대리기사가 몰던 차량…택시·구조물 들이받고 전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