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크리샤츄 "양현석에게 `K팝스타6`보다 좋아졌다고 칭찬받을 듯"

기사입력 2017-05-24 16:38 l 최종수정 2017-05-24 17: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인구 기자]
가수 크리샤츄가 데뷔 무대에서 'K팝스타6' 심사위원이었던 양현석 YG 대표를 떠올렸다.
크리샤츄의 첫 싱글앨범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24일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렸다.
크리샤츄는 이날 타이틀곡 '트러블'과 관련해 "안무는 강하지만 표정은 밝은, 반전이 있는 노래다. 안무와 콘셉트가 마음에 든다. 의상은 오빠의 옷을 입은 동생의 느낌이다"고 말했다.
그는 "'K팝스타6'에서 어떤 무대가 됐든 최선을 다했다. 잘하고 싶었다. 연습생에서 가수로 데뷔했으니까 대중들이 저를 보는 기대치가 변했을 듯하다"고 말했다.
이어 크리샤츄는 "양현석 심사위원님이 칭찬

해주실 듯하다. 'K팝스타' 했을 때보다 부족한 부분이 더 좋아졌다고 칭찬해주실 것 같다"고 밝혔다.
크리샤츄의 첫 앨범 프로듀싱은 하이라이트 용준형 김태주가 속한 굿라이프가 맡았다. 타이틀곡 '트러블' 강렬한 리듬 위에 반복되는 베이스 라인이 인상적인 팝댄스 장르다.
in999@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북한, '국군의 날'에 탄도미사일 2발 발사…일주일 새 4번째
  • 푸틴, 우크라이나 점령지 합병 조약 서명…"모든 수단으로 지킬 것"
  • 지하 화물차 옆 불길 시작…출입구 6개 중 2개만 열려 "법 강화 필요"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주사 잘 놔요?" 돈스파이크, 간호사에 보낸 메시지 재조명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