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눈빛만은 강다니엘·뷔”…‘무도’ 유재석·양세형, 워너원·방탄소년단 변신

기사입력 2017-12-30 19: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무한도전 유재석 양세형 사진=무한도전 캡처
↑ 무한도전 유재석 양세형 사진=무한도전 캡처
[MBN스타 손진아 기자] ‘무한도전’ 유재석과 양세형이 각각 워너원과 방탄소년단으로 변신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이하 ‘무도’)에서는 복싱전설 파퀴아오와의 만남에 앞서 ‘무한도전’ 6인의 파이터가 훈련을 받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멤버들은 동체 시력 훈련에 나섰다. 이를 키우기 위한 훈련으로는 애창곡을 부르며 여러 군데 배치된 카메라를 찾아가는 것.

유재석은 워너원의 데뷔곡 ‘에너제틱’을 선곡했다. 그는 전주에 맞춰 인간피아노를 디테일하게 표현하며 카메라와 아이콘택트를 하기 시작했다.

유재석은 요리조리 카메라를 따라다니며 훈련을 완료했다. 이를 보던 양세형은 “유재석이

힘들어하면 진짜 힘들다는 거다”라며 걱정했다.

이어 양세형은 방탄소년단의 ‘DNA’를 선곡해 자신만의 무대를 꾸미기 시작했다. 재롱잔치의 시작을 알린 그는 카메라가 바뀌어도 당황하지 않고 놀이터마냥 종횡무진했다.

그는 한층 격해진 몸짓으로 ‘DNA’ 안무를 소화한 뒤 깔끔하게 마무리를 해 박수를 받았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첫차부터 정상운행
  • "남욱에게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줘"…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 한밤 중 SUV 900대 타이어 바람 뺐다…범인은 환경운동가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