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워너원 옹성우, 경기 응원 “분유병 놓고 볼링 즐긴 친구들…걱정 NO”

기사입력 2018-02-15 17: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아육대 워너원 옹성우 사진=MBC 아육대 화면 캡처
↑ 아육대 워너원 옹성우 사진=MBC 아육대 화면 캡처
[MBN스타 백융희 기자] ‘아육대’ 워너원 옹성우의 입담에 멤버들이 고개를 숙였다.

15일 오후 방송한 MBC ‘설특집 2018 아이돌스타 육상 볼링 양궁 리듬체조 에어로빅 선수권대회’(이하 ‘아육대’)에서는 남자 볼링 예선전이 펼쳐지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해설을 맡은 EXID 하니는 “오늘 이 자리에 워너원 분들이 와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말했다.

워너원 옹성우는 첫 인사를 하며 “벌써 목이 이렇게

쉬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집에서부터 응원을 해서 벌써 목이 쉬었지만, 걱정은 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또 옹성우는 “(볼링 경기에 출전하는) 친구들이 아기 때부터 분유병을 놓고 볼링을 즐겼다고 한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옆에 있던 나머지 멤버들이 고개를 숙인 채 부끄러워해 웃음을 자아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화제 뉴스
  • G7 국가 어디길래…트럼프, 러시아 참여에 공개 '난색'
  • 인천 정신과의원 병실서 50대 환자 추락해 사망
  • "현재 지구에서 6번째 대멸종 진행 중, 20년 안에…"
  • 셀트리온 "동물실험 결과 긍정적…7월 말 사람 임상 목표"
  • KBS "여자화장실 불법촬영 용의자, 직원 아냐"
  • "이낙연 34.3% 1년째 대선주자 선호도 1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