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효리네 민박2’ 윤아, 소길리 음악감상실 방문…이효리 선곡에 눈물

기사입력 2018-02-18 12: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윤아 눈물 사진=JTBC 효리네민박
↑ 윤아 눈물 사진=JTBC 효리네민박
[MBN스타 손진아 기자] JTBC ‘효리네 민박2’의 직원 윤아가 이효리의 선곡에 눈물을 보였다.

18일 오후 방송되는 JTBC ‘효리네 민박2’에서는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직원 윤아가 민박집 운영 2일 차를 맞는 모습이 공개된다.

민박집 운영 2일 차, 손님들이 모두 외출한 후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윤아는 손발이 척척 맞는 호흡으로 빠르게 청소를 마치고 잠시 휴식시간을 가졌다. 다이닝룸에서 부부와 윤아는 함께 음악을 듣다가 자연스레 음악 이야기를 하기 시작했다.

작사 경험이 있는지 물어보는 이효리에게 윤아는 쑥스러워하며 자신이 직접 가사를 쓴 솔로곡 ‘바람이 불면’을 소개했다. 윤아의 솔로곡을 감상하던 이효리는 예쁜 목소리라

며 칭찬했고 이어 윤아가 쓴 가사에도 공감하며 경험담도 털어놓아 눈길을 끌었다.

또한, 이효리는 윤아에게 어울릴 것 같다며 자신이 좋아하는 노래를 선곡해 들려주었다.

가만히 노래 가사에 집중하던 윤아는 어느새 눈물을 보였고 부부는 윤아가 잠시 혼자만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배려해주었다는 후문이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화제 뉴스
  • 법원, 가세연이 낸 박원순 서울특별시葬 금지 가처분 각하
  • 진중권, 병역 의혹 제기한 배현진에 "똥볼이나 차니 노답"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경찰, 손정우 '범죄수익은닉' 수사 착수…이번 주쯤 아버지 조사
  • 정의당, 고 박원순 시장 조문 논란에 '제2 탈당 사태' 우려
  • 여야 지도부, 백선엽 장군 조문…"현충원 안장 놓고 고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