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복면가왕’ 자개아가씨=배우 정시아 “아이들에 좋은 이벤트 됐으면”

기사입력 2018-02-18 18: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복면가왕 자개아가씨 배우 정시아 사진=복면가왕 캡처
↑ 복면가왕 자개아가씨 배우 정시아 사진=복면가왕 캡처
[MBN스타 손진아 기자] ‘복면가왕’ 자개아가씨의 정체는 배우 정시아였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자개아가씨와 병풍맨의 1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자개아가씨와 병풍맨은 산울림의 ‘너의 의미’를 선곡해 감성적인 무대를 꾸민 가운데, 대결 결과는 병풍맨이 2라운드에 진출하게 됐다.

자개아가씨는 ‘기다려 늑대’를 부르며 얼굴을 공개하기 시작했다. 가면을 벗은 자개아가씨의 정체는 배우 정시아로 밝혀졌다.

정시아는 “안녕하세요, 정시아 입니다”라고 인사한 뒤 “요즘은 초 단위로 살고 있다. 엄마로 바쁘게 살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아가씨 때 이렇게 바쁘게 살았으면 더 좋은 사람이 되지 않았을까 싶었다”라며 “아이들에게 말을 안했다. 집에서 안 부르던 노래를 부르고 있으니까 준우가 ‘엄마

혹시 가요무대 나가냐’고 물어보더라. 아이들에게 좋은 이벤트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설명했다.

정시아는 “결혼해서 아이 낳고 가족에 집중하다보니 저에게 집중하는 시간이 적어지더라. ‘복면가왕’ 선곡을 하는데 제가 어떤 곡을 좋아하는지 모르겠더라. 나에게 집중할 수 있는 시간을 가져 좋았다”라고 털어놨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화제 뉴스
  • [단독] 어머니 살해하고 자수한 40대 아들에 구속영장
  • 직제개편으로 윤석열 힘 빼기 쐐기…사의 잇따라
  • 엄마가 한 살 아이 숨기게 한 뒤 3년간 방치…"키울 형편 안돼 범행"
  • 삼본전자 "하루 엔터테인먼트 주식 20만 주 130억 원에 취득"
  • 공지영·김부선, '음란사진 협박 의혹' 놓고 대립
  • '목포 투기 의혹' 손혜원에 징역 1년 6개월…구속은 면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