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정민·장기하·김상경, ‘씨네타운’ 특별 DJ 출격

기사입력 2018-02-19 11: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박정민, 장기하, 김상경이 SBS 파워FM ‘씨네타운’ 특별 DJ로 나선다.
배우 박정민, 싱어송라이터 장기하, 배우 김상경은 오는 19일부터 27일까지 평창 동계올림픽 중계로 자리를 비운 박선영 DJ를 대신해 ‘씨네타운’ DJ로 활약한다.
먼저 19일부터 20일까지는 충무로 대세 배우 박정민이 ‘씨네타운’에 자리한다. 데뷔 이래 처음으로 라디오 DJ를 맡게 된 박정민은 라디오 진행자로서의 색다른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더불어 그는 영화 ‘파수꾼’ 촬영을 계기로 두터운 친분을 쌓게 된 배우 류현경을 특별 게스트로 초대해 완벽 호흡을 보여줄 예정이다.
21일부터 24일까지는 싱어송라이터 장기하가 DJ석에 앉는다. ‘대단한 라디오’ 이후 오랜만에 라디오 진행을 맡게 된 장기하는, 특유의 개성 있는 말투로 청취자들과 편안하게 소통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26일, 27

일은 믿고 보는 배우 김상경이 박선영의 자리를 대신한다. 평소 라디오 DJ에 열정을 드러낸 김상경은, 생생한 영화 이야기를 전하며 재치 있는 입담을 뽐낼 예정이다.
박정민, 장기하, 김상경이 진행하는 ‘씨네타운’은 19일부터 27일 오전 11시에 SBS 파워FM(107.7MHz)과 인터넷 라디오 고릴라를 통해 들을 수 있다.
trdk0114@mk.co.kr

화제 뉴스
  • "박원순 서울시장 실종" 딸이 신고…경찰 소재 추적 중
  • 셀트리온 3형제, 코로나19 치료제 효과 소식에 나란히 '상승'
  • '폐기 고기 빨아 쓴' 송추가마골 갈비…사과문 공개에도 '공분'
  • 헬스장서 스치기만 했는데…대전서 20대 남성 2명 코로나 확진
  • "내 여자친구 성폭행"…30년 지기 살해 후 신체 훼손 '징역 20년'
  • "사랑하는 사이"…12살 제자 성폭행 후 결혼까지 한 미국 여성 사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