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궁합’, 첫날 17만 관객 동원...‘블랙팬서’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

기사입력 2018-03-01 08: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영화 '궁합'이 개봉일 오프닝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궁합'은 개봉 첫 날 175,000명의 관객을 동원(누적 관객수 179,602명)했다. 14일 간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장기 집권한 마블 히어로 영화 '블랙 팬서'를 제치고 15일 만에 정상에 오른 한국영화가 된 것.
또한 올해 개봉한 韓영화 중 최고 흥행작 '그것만이 내 세상'(126,797명)과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142,798명) 오프닝 스코어를 훨씬 웃돌며 극장가에 불고 있는 코미디 영화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
주연 배우들의 흥행 기록 경신 역시 괄목할 만하다. 865만 관객을 동원한 심은경 주연의 코미디 영화 '수상한 그녀'의 오프닝 스코어(142,843명), 이승기의 스크린 데뷔작 '오늘의 연애'의 오프닝 스코어(133,838명)를 모두 뛰어 넘었다. 영화 '궁합'이 무술년 대세 배우 심은경과 이승기

의 새로운 흥행작으로 우뚝 설 수 있을지도 기대되는 포인트다.
'궁합'의 흥행에는 남녀노소 모두가 공감하는 ‘궁합’이라는 소재를 유쾌하게 풀어낸 스토리와 심은경, 이승기, 연우진, 강민혁, 최우식, 조복래 등 젊은 배우들의 신선한 케미의 역할이 컸다.
오프닝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궁합'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trdk0114@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재판 거래' 확인돼도 이재명 '무죄' 뒤집기 어려워
  • 오세훈 "대장동 개발방식 상상도 못 해"…서울시 국감 삼킨 대장동
  • '조폭 돈뭉치' 논란에…"김용판 사퇴하라" vs "적반하장"
  • '대장동 아파트' 등기 974채 전수조사…의문의 26채?
  • 간미연, 모더나 접종 후 "최저 혈압 61…살아는 있습니다만"
  • '낙태 종용 K배우' 지목 김선호, 침묵 깼다…"사실 파악 중"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