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삼일절, 최희서 일본어로 안중근 알려…재능 기부 눈길

기사입력 2018-03-01 09: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최희서 사진=성신여대 교양학부 서경덕 교수 연구팀 제공
↑ 최희서 사진=성신여대 교양학부 서경덕 교수 연구팀 제공
제 99주년 삼일절을 맞아 영화 '동주' 및 '박열'에서 일본어 연기를 펼쳐 큰 주목을 받은 배우 최희서가 '세계 평화를 꿈꾼 안중근' 영상의 일본어 내레이션에 재능기부로 참여했다.

이번 5분 분량의 영상은 유튜브에 먼저 올라 갔으며, 현재 페이스북 및 트위터 등 SNS를 통해서도 널리 전파되고 있는 중이다.

이번 영상의 주 내용은 안중근 의사가 받은 재판의 의의와 사형 선고를 받은 이후 생을 마감할때 까지의 모습, 뤼순 감옥 간수와의 일화 및 안중근에 대한 전 세계의 평가를 상세히 담고 있다.

이번 영상을 기획한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는 "일본 아베총리 및 관방장관은 '안중근은 테러리스트'라는 망언을 일삼고, 또한 일본측에서 제작된 안중근 관련 잘못된 영상들이 유튜브에 많아 일본인들에게 제대로 된 역사를 알려주고 싶었다"고 전했다.

또한 서 교수는 "나라마다 대표하는 영웅들이 존재한다. 그런 영웅들이 그 나라의 이미지를 바꿔 놓듯이 전 세계 젊은층에게도 안중근을 소개하고자 영어영상도 함께 퍼트리고 있다"고 덧붙였다.

특히 내레이션을 재능기부한 최희서는 "일제로부터의 독립을 넘어 세계 평화를 향한 안중근 의사의 염원이 널리 전달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녹음에 임했다. 많은 일본인 시청자분들께서 봐주시길 바라는 마음이다"고 밝혔다.

이에대해 서 교수는 "지금까지 한

국어 및 영어로 윤봉길, 유관순, 윤동주 등을 영상으로 제작해 왔는데 이번 안중근 의사를 시작으로 다른 분들도 일본어 버전을 계속해서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영상은 지난해 뮤지컬 '영웅'에서 안중근 역을 맡았던 배우 안재욱이 한국어 영상에 재능기부를 해 큰 화제가 됐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재판 거래' 확인돼도 이재명 '무죄' 뒤집기 어려워
  • [속보] 미 국무부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 규탄…안보리 결의 위반"
  • 한반도 연쇄 회동…연내 종전선언 가능할까?
  • 40대 여성 공중에 '대롱대롱'…한 달에 두 번 멈춘 '집코스터'
  • 간미연, 모더나 접종 후 "최저 혈압 61…살아는 있습니다만"
  • '낙태 종용 K배우' 지목 김선호, 침묵 깼다…"사실 파악 중"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